오늘의 날씨

얼마전 점심시간에 회사 앞을 지나는데
날씨가 너무 좋았다.
애 셋을 데리고 버스를 기다리는 아주머니와
아이가 길가에서 뛰어다니는 것을 말리고있는 엄마 한분과
여유롭게 담배를 피우고있는 직장인 들을
찬란한 햇볓아래서 만났다.

이번주는 2019년 25번째 주간.
치열하게 비지니스는 똑딱똑딱 돌아가고
꽉짜인 일상은 바쁘기만한데
너무나 따뜻한 햇살아래 천천히 돌아가는 또다른 세상
잠시 다른 세상을 만났다가
사무실 안으로 다시 들어왔다.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