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에반젤리스트로 일하게 되었습니다

라인(라인플러스)에서 테크 에반젤리스트로 일하게 되었습니다. 기술 커뮤니티를 다니면서 라인에 매우 훌륭한 개발자들이 많고 대규모의 서비스를 만들어볼 기회가 많은 흥미로는 회사라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한국에서 많이 쓰이는 서비스는 아니기에 저도 라인에 대해서 잘 알지는 못하고 있었습니다. 이번에 인터뷰 과정을 거치며 라인이 전 세계에서 수많은 서비스와 제품을 운영하며 생각보다 더 크고 멋진(!) 개발팀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한국에는 라인에서 일어나는 개발이나 기술에 대해서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았는데, 내부의 기술과 사례를 알리고 피드백도 받는 일을 하게 될 것 같습니다. 개발도 좋아하지만 그것보다 저는 여러 사람을 만나며 재미있는 기술 이야기를 하고 공유하는 것을 좋아하는데 그에 맞는 역할이어서 열심히 하고자 하는 마음이 불타오르고 있습니다.

한편으로는 조심스럽습니다. 에반젤리스트는 어떤 주제에 대해서 가장 잘 아는 사람은 아닙니다. 가장 잘 아는 사람은 실무를 하시는 분들입니다. 실무를 하시는 분로 부터 재미있는 기술 이야기를 발굴하고 글이나 발표 등으로 표현하는 것을 도와드리는 것이 에반젤리스트의 역할이라고 생각합니다. 가능하면 내부에 있는 정보를 외곡없이 투명하게 잘 전달하는 에반젤리스트, 또 피드백을 주시면 명확히 알아듣고 내부에 잘 전달하는 사람이 되었으면 합니다.

글쓰는 것과 발표하는 것을 좋아하고 많은 시도를 하였지만 아직 많이 부족합니다. 많은 시도를 통해 배워나가고 있는데 에반젤리스트 포지션을 통해 더 잘 할 수 있도록 계속 배우고 노력할 기회가 될 것 같아 기대됩니다.

라인에 있는 멋진 기술들에 대해서 많은 분과 이야기 하고 만나 뵙고 피드백을 듣고 재미있는 기술 이야기를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랍니다. 많은 응원과 도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PS. 라인 채용페이지를 보니 열려있는 개발 포지션이 무려 32개네요. 지금 이 링크로 가 보세요. 같이 일해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