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용 트위터 앱 비교

나는 트위터를 많이 쓴다. 예전에는 트윗도 많이 했지만 요즘에는 주로 읽는 편이기는 하다. 요즘에 안드로이드를 배울겸 안드로이드를 많이 쓰고 있는데, 아무래도 안드로이드폰이 화면이 크다보니까 트위터를 안드로이드로 하는게 편하다. iOS에는 트위터 킬러앱이 하나있다. tweetbot. 이거 하나 구입하면 트위터의 (거의)모든 기능을 완벽하고 안정적으로 지원한다.

안드로이드에서는 어떤 트위터 앱을 사용해야 할까? 일단은 공신력있는 매체의 최신글 (2014년 2월)을 참고했다.
Fed up with Twitter’s official Android app? Try these alternatives

먼저 내 트위터 사용 패턴을 보면 아래와 같다.

  • 나는 기본적으로 내가 follow 하는 트윗은 모두 읽는다. 즉, 앱을 재실행했을 때, 타임라인의 top이아닌, 내가 마지막에 읽은 곳이 나와야 한다.
  • 좋아하는 글은 자주 fav 처리하기때문에 fav처리가 편해야 한다.

결국은 9개의 트위터 앱을 깔아서 직접 써보았다.

116

 

 

 

 

 

 

 

 

 

 

 

 

 

 

1. 트위터 공식앱 (무료)
-> 트위터 공식앱은 타임라인이 언제나 최신 게시물로 간다는 점이 나에게는 가장 큰 단점이다. 그리고 다른 앱에 비해서 기능이 매우 적다.  가장 큰 장점은 favorite UI가 훌륭하다는 점이지만, 재시작하면 언제나 최신게시물을 보여준다는 점은 너무 큰 단점이다. 그밖에는 빠르고 안정적인 앱이라고 할 수 있다.

2. 훗스위트: Hootsuite  (무료)
-> 한태 잘나가던 회사다. 요즘에도 잘 나가는지는 모르겠다. 원래 트위터/패북/Foursquare/Linkedin을 한 앱에서 볼 수 있게 해주는 앱으로 유명했다. (지금도 유명하…다..) fav를 하거나 트윗 안에있는 링크를 클릭하기 위해서는 한 depth 들어가야한다는 단점이 내게는 크게 작용했다. 또 현재 남아있는 읽어야 할 트윗 숫자도 보여주지 않는다.

3. seesmic  (무료-광고있음, 유료- $3)
-> Hootsuite 와 경쟁관계에 있다가. Hootsuite 에 팔려버린 앱이다. 같은 회사라서 그런지 훗스위트와 비슷한 사용자경험을 제공한다. 돈내고 사서 쓰기에는 내 목적에는 꼭 부합하지 않는다.

4. twicca (무료)

129

트윗을 누르면 다양한 기능 중에 선택하다록 되어있다. 이 UI는 마치 생각하기 귀찮으니까 사용자 편의성은 생각치 않고 마구 메뉴에 때려박은 느낌이라서 감점

 

 

 

 

5. Carbon
-> 완성도 높은 앱이라고 알려져있으나, twitter key가 다 되어서 더이상 사용하기 힘들다. skip

6. tweet caster ( 무료 : 광고있음, 유료:$5)
-> 꽤 높은 가격을 받는 유료앱이며 매우 유명하기도 하다. 하지만 실행해보면 위 twicca와 같은 이유로 싫다. 트윗을 클릭하면 할 수 있는 건 많은데 너무 많은 것을 보여주어서 나처럼 fav 등을 많이 하는 것은 힘들지 않을까 한다.

7. tweedle (무료)
별 특색없는 또하나의 트위터 앱

8. Falcon (무료)
-> 인증 토큰이 다 떨어져서, 계정등록하려면 twitter에서 개발자로 설정해서 조금 복잡한 과정을 거쳐야 하는 것이 당연한 것이지만, 완성도가 매우 높은 추천 앱이다. 디자인도 완성도도 높다. 아마 요즘에 token 제한으로 인해서 Pro를 무료로 풀고있는 것이 아닌가 한다.

130

 

 

 

 

 

 

 

 

 

 

 

 

 

9. Plume ( 무료 : 광고있음, 유료:$5)

가장 UI면에서나 안정성 면에서 좋은 평가를 내주고 싶은 앱이다. 131

아직은 불편하고 부족한 부분이 많이 있지만, 그중 제일 낫다. 아쉬운 부분은 fav의 상태가 잘 관리가 안되어서, unfav를 한다던지, fav를 했는지 안했는지 확인이 필요할 때  등의 시나리오가 조금 힘들지만 그것을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기능이 만족 스럽다.

 

5월 27일 업데이트 : 요즘 내 안드로이드 배터리가 빨리 닳아도 너무 빨리 닳는다. 그래서 일단은 Plume을 지웠다. 한 한달 정도 쓰다보니, 확인한 mention도 자꾸 확인 안한 것으로 뜨고, 즐겨찾기 관리에도 헛점이 보이는 등 아쉬운 부분이 눈에 띄기도 했다. 다른 트위터 앱을 시도해보려고 했지만, 모두 token이 없어서 무료버전은 아예 사용불가! 트위터가 광고플랫폼으로 가기 위해 써드파티 앱들을 죽이고 있는 걸까..
Falcon Pro로 돌아왔다. 무료이면서 가장 완성도가 높은 앱인거 같다


Posted

by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